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언론 및 매체에 소개된 아워홈 호스피탈리티 소식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핀

전통과 현대 소통하는 바 ‘루’

  • 헤럴드경제
  • 등록일 : 2014.12.26
아워홈, 코엑스에 신개념 Bar 오픈, 경희루서 영감…시간대별 반전 매력,몽환적 인테리어 등 볼거리도 다양

낮에는 캐주얼한 카페테리아 겸 델리로, 밤에는 이색적인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다이닝 바(Bar)로 낮과 밤의 분위기가 180도 다른 ‘바’가 문을 열었다.

글로벌 토탈 푸드비즈니스 그룹인 아워홈이 삼성동 코엑스 켄벤션센터 1층에 코리안 타파스 바(Korean Tapas & Dining Bar) ‘루’를 오픈했다.

글로벌 토탈 푸드비즈니스 그룹인 아워홈이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 컨벤션센터 1층에 코리안 타파스 & 다이닝 바‘ 루[Lu:]’를 오픈했다. 점심때의 모습.

‘루’는 조선시대 외교 사절을 위해 연회를 베풀던 장소이자 한국의 전통 문물을 전파함과 동시에 신문화가 유입되는 문화 교류의 장이었던 경회루에서 영감을 얻어 새로운 개념의 바다. 루는 단순한 레스토랑이나 바를 넘어 전통과 현대, 서로 다른 문화가 경계없이 소통되는 크로스 컬처 플레이스(Cross-Culture Place)를 지향하는 곳이다. 어떤 시간대에 찾느냐에 따라 전혀 다른 매력을 발산하는 신개념 ‘바’다.

루의 메뉴 콘셉트는 전통적인 우리 고유의 음식과 역사적인 스토리가 과거에만 머무르는 것을 지양하고자 메뉴 하나하나에 의미를 두어 탄생한 스타메뉴들이 즐비하다. 육식을 즐긴 ‘세종’의 식단을 현대 육식 애호가들을 위한 세련되 타파스 메뉴로 개발했으며 세종 외에 조선시대를 상징하는 다양한 캐릭터를 칵테일로 재창조했다.

‘정1품’. ‘강쇠’, ‘희빈’, ‘진이’, ‘슈퍼 석세스’ 등 재치있는 네이밍이 돋보이는 전통주 베이스의 다양한 칵테일 등 조선시대 비한인드 스토리를 담은 스페셜 주류들도 탄생했다,




글로벌 토탈 푸드비즈니스 그룹인 아워홈이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 컨벤션센터 1층에 코리안 타파스 & 다이닝 바‘ 루[Lu:]’를 오픈했다. 저녁 때의 모습.

루는 먹거리에 이어 볼거리도 다양하다.

인테리어, 스태프 그루밍, 스태프들이 사용하는 기기 등 전 분야에 걸쳐 내놓으라 하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들과 다채로운 콜라보레이션도 시도했다.

인테리어는 이태원의 명소 ‘글램 라운지’를 디자인한 인테리어 디자이너 김치호 씨가 맡았다. 경회루의 핵심적 요소를 재현하되 과거의 양식을 답습하는 데에 그치지 않고 현대적 요소를 절묘하게 더해, 마치 다양한 시간대에 동시에 머무는 것과 같은 몽환적 느낌을 살렸다.

인테리어 시공사는 그랜드 하얏트 호텔, 신라호텔, 조선호텔 등 특급호텔의 시공 경험이 있는 계선의 장윤일 대표가 담당했다.

패션 디자이너 홍승완 씨의 작품 중 루의 콘셉에 적합한 의상과 루만을 위해 직접 디자인된 스태프 유니폼도 눈길을 끈다. 과거 복식의 정통성을 현대적 감각으로 되살리기 위해 곳곳에 위트 있는 디테일을 가미, 스타일과 활동성을 모두 잡은 스태프 유니폼을 완성했다.

그리고 원빈, 현빈, 수지, 신민아의 헤어 스타일리스트로 이름 높은 아우라(AURA)의 임철우 원장이 루 스태프 전원의 전체적인 스타일링을 책임져, 루는 스태프들의 감각적인 스타일로 먼저 고객들을 사로잡는 다이닝 바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메뉴판은 아이패드로 대신할 예정이며, 루의 바텐더 전원은 LG전자와의 협업을 통해 LG 스마트 워치 ‘G Watch R’을 착용해 고객들과 보다 친밀하고 이색적인 커뮤니케이션을 준비하고 있다.

아워홈 관계자는 “외국 관광객들의 강남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진정한 한류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은 그리 많지 않았다”면서 “‘루’는 전통은 계승하면서도 새로운 시도와 글로벌적인 감각을 접목시켜 탄생한 곳으로 앞으로도 꾸준히 명성을 쌓아나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루는 그랜드 오픈을 기념해 12월에는 매주 다양한 코프로모션(Co-Promotion)을 진행하며 연말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첫 번째로 지난 6일 유명 DJ와 함께하는 함께하는 ‘앱솔루트 앤디 워홀 에디션’ 파티를 선보였다. 앱솔루트가 진행해온 수많은 협업 중 최초의 작
TOP